• 최종편집 2021-09-17(금)

■ 왕의 명령 “백성을 잘 살게 할 글을 지어오라!”…현인의 답은?

★지혜창조 이야기(67)- 성공 깨우침의 교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7.19 08: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90204] 유대인2.jpg
많은 사람들은 땀 흘려 노력을 하지 않고 무엇인가 얻으려 하고 있다. 그러나 세상엔 공짜가 없다. 반드시 알맞은 씨를 뿌려야 원하는 열매를 거둘 수 있다.

 

왕의 명령 백성을 잘 살게 할 글을 지어오라!”현인의 답은?

지혜창조 이야기(67)- 성공 깨우침의 교훈

  

[세계미래신문=세계시민기자] 어느 한 나라의 왕이 하루는 현인들을 모아놓고 백성들이 잘 살 수 있는 성공의 교훈이 될 만한 깨우침의 글을 지어오라고 명령했다.

 

학자들은 열심히 연구하고 토론하며 잘 살 수 있는 성공의 교훈을 총 12권의 책으로 만들어 왕에게 올렸다.

그러나 왕은 탐탁지 않은 표정으로 말했다.

먹고 살아가는 데 바쁜 백성들이 이 많은 책을 언제 다 읽어보겠는가?”

 

그리곤 간단하고 이해하기 쉽게 줄여오라고 다시 명령했다.

며칠 뒤 학자들은 12권의 책을 단 1권으로 줄여왔다.

하지만 이를 보고도 왕은 너무 길다며 손사래 쳤다.

 

그러자 결국 학자들은 종이 한 장에 중요한 문장만을 넣어서 가져왔다.

왕은 또 고개를 옆으로 저으며 한 장도 길다며 못마땅해 했다.

결국 한 지혜로운 현인이 단 하나의 문장으로 왕에게 바쳤다.

 

이를 본 왕은 이제야 흡족해하며 다음과 같이 백성에게 공표했다고 한다.

공짜는 없다!”

 

세상의 모든 것에는 값이 정해져 있다.

이를 얻기 위해선 값을 지불해야 하는 게 세상의 이치다.

인생도 마찬가지로 공짜는 없다.

노력 없이 얻어지는 것이 없듯이 가치에 대한 정당한 대가를 지불해야 한다.

 

러시아 속담에 공짜 치즈는 쥐덫에만 놓여 있다는 말이 있다.

쥐가 공짜 치즈를 먹기 위해서는 목숨을 내 놓아야 한다.

공짜의 법칙이 아닌 대가 지급의 법칙을 따라 더 귀하고 값진 가치로 인생을 채워나가야 할 것이다.

- <세상을 바꾸는 좋은 글>중에서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744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 왕의 명령 “백성을 잘 살게 할 글을 지어오라!”…현인의 답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