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1-23(화)

존쿡 델리미트, 4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 영예

대표 상품 ‘킬바사’ 국민 소시지로 트렌드 형성…출시 이후 200만개 판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16 08: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1015] 존쿡 델리미트-1.jpg
존쿡 데리미트의 대표 상품인 킬바사 소시지가 올해의 육가공브랜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존쿡 델리미트의 이승연 부문장이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을 수상하고 있다. <사진=에쓰푸드>

 

[세계미래신문=장화평 기자] 존쿡 데리미트의 대표 상품인 킬바사 소시지가 올해의 육가공브랜드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고급 정통햄, 소시지, 바비큐 제품을 생산하는 업체인 에스푸드는 존쿡 델리미트가 1012일 신라호텔에서 진행된 2020 올해의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육가공브랜드로 선정됐다고 1016일 밝혔다. 2020727일부터 89일까지 진행된 대국민 브랜드 투표결과, 올해를 빛낸 최고의 브랜드로 선정됐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4년 연속 수상이라는 쾌거를 이루었다.

 

먹방 크리에이터들에게서 인기를 얻기 시작하면서 유명세를 탄 킬바사는 이제는 국민 소시지로 불릴 만큼 모르는 사람이 없을 정도다. 올해의 육가공 브랜드로 수상하게 된 존쿡 델리미트의 대표 상품인 킬바사 소시지는 말발굽 소시지 등 애칭만 해도 몇 가지가 된다. 지난 달에는 100만개 판매를 기념해 대형 사이즈 킬바사인 대왕 킬바사까지 특별 출시했다. 특히 2월부터는 편의점 판매를 시작하면 인기가 날로 고공행진 중이다.


존쿡 델리미트 킬바사는 2006년 처음 존쿡 킬바사로 처음 출시됐으며 2015년 말발굽 형태로 존쿡 델리미트 매장에서 메뉴화됐다. 이를 계기로 201711월 지금의 패키지 제품인 존쿡 델리미트 킬바사 270g’이 출시됐다. 2017년 첫 생산 이후 20209월 말까지 누계 합산 기준으로 200만개 판매라는 쾌거를 이루었으며 브랜드 히트 상품으로 자리매김했다.


존쿡 델리미트의 킬바사는 천연 돈장을 사용해 탱글탱글한 식감과 소고기와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들어 풍부한 육즙이 특징이다. 특히 소고기 함유량이 무려 27.55%나 되고 레드페퍼와 겨자씨로 매콤한 풍미를 더해 정통 폴란드 소시지를 구현했다. 프라이팬에 킬바사를 통째로 넣고 1정도 물을 부은 뒤 물이 없어질 때까지 조리해 노릇하게 굽는 워터 프라잉방식으로 더 맛있게 먹을 수 있다.


먹방 크리에이터들의 ASMR 영상이 유행하며 인기를 끈 원조 킬바사가 2019년 마마무 화사가 한 예능에서 먹으면서 이슈가 됐다. 2020년에는 유별나 문셰프드라마에 등장하면서 또 한 번 눈길을 끌며 소비자들에게 더욱 주목을 받게 되며 현재까지도 크리에이터들의 끊임없는 콘텐츠 생산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국내에서 붐을 일으키고 있는 킬바사는 국내 최초(식품 안전나라 등록 완료)로 킬바사를 만들었고 다른 상품과는 비교할 수 없는 폴란드 소시지의 정통 맛과 품질을 자랑한다. 존쿡 델리미트는 앞으로 브랜드의 스테디셀러 상품이 지속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에쓰푸드는 1987년 설립 이래 항상 최고급 정통햄, 소시지, 바비큐 제품을 생산해 국내 주요 외식사업체 및 푸드 서비스 시장에 공급해오고 있다. 또한 2005년도부터 소비자브랜드 존쿡을 통해 대형 할인점과 편의점 등 일반 소비자 시장에도 진출해 고객들로부터 그 맛과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에쓰푸드는 새로운 식품문화의 창조라는 비전과 더 좋은 식품으로 소비자에게 새로운 맛과 즐거움을 제공하며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야 한다는 신념과 사명감을 가지고 끊임없이 연구, 노력하고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017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존쿡 델리미트, 4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수상 영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