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금)

한국여성재단, 자립 준비 ‘여성 청년’의 꿈 지원한다

5월 18일까지 ‘We are Future Makers’ 1기 참가자 25명 모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4.26 12: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20426] 여성청년-1.jpg
“나의 미래는 내가 만든다. 자신의 미래의 꿈에 도전하세요.” 한국여성재단이 자립 준비 ‘여성 청년’의 꿈과 자립을 지원하는 사업을 공모한다. <사진=한국여성재단>

 

[세계미래신문=장화평 기자] “나의 미래는 내가 만든다. 자신의 미래의 꿈에 도전하세요.” 한국여성재단이 자립 준비 여성 청년의 꿈과 자립을 지원한다. 한국여성재단(이사장 장필화)518일까지 2022자립준비 여성 청년 역량강화 지원사업-We are Future Makers’ 1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4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샤넬코리아의 후원으로 진행되며 여성 청년의 자립을 위한 자기 계발, 교육 프로그램 및 자립 지원금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청소년을 위한 대안적 진로 교육 프로그램을 기획·개발·운영하고, 지속 가능한 진로 생태계를 확장하는 서울시 청소년 특화 시설 하자센터가 함께한다.

 

샤넬은 전 세계 여성 및 여성 청소년의 경제적·사회적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국내 여성 청년의 경제적 자립 및 사회적 지위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이번 사업에 뜻을 함께하게 됐다. 사업 대상은 아동 양육 시설 및 가정 위탁 보호가 종료된 만 18~26세 여성 청년 25명이다. 프로그램은 20226월 말부터 9월까지 진행한다.

 

젊은 사회인으로서 여성 청년들이 삶을 주체적으로 살아갈 역량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네트워크를 구축해 사회적 관계망을 형성할 수 있도록 멘토링 프로그램과 함께 개인 맞춤형 자립 지원금 500만원을 여성 청년들에게 지원하는 게 사업 특징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여성재단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된다.

 

사업을 주관하는 한국여성재단 장필화 이사장은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보호 종료라는 외부적 조건에 따라 복지 사각지대에 처하게 되는 청년의 자립을 위한 다양한 노력·지원이 절실한 상황에서 이번 사업의 의미는 매우 크다자립을 준비하는 여성 청년들이 일상에서 안전하게 꿈을 키우고, 안정적 자립을 이룰 수 있도록 앞으로 더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여성재단은 대한민국 모든 여성이 평등하고, 조화롭게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1999년 설립됐다. 성평등 사회를 위한 공익 활동을 지원하고, 사회 경제적으로 불리한 위치에 있는 여성들을 지원하며, 돌봄의 공공성과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더 좋은 세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선택 <세계미래신문> 구독 후원: 국민은행 206001-04-162417 (세계미래신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898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여성재단, 자립 준비 ‘여성 청년’의 꿈 지원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