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9-17(금)

“1% 작은 긍정 하나로 내 인생이 바뀐다”…‘긍정의 온도’ 화제

[신간 소개] 이창호 지음·북그루 출간…“감정 재설계로 한국형 행복창출 방법 제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6.07 13: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10607] 긍정의온도02 (3).jpg
긍정 전도사 이창호의 신간 ‘1%의 변화를 꿈꾸는 긍정의 온도’(북그루 출간) 표지. “1% 작은 긍정 하나로 내 인생이 바뀐다.” 코로나 시대의 우울을 극복할 수 있는 최고의 선물이라 할 수 있다. <사진=북그루>

 

[세계미래신문=장화평 기자] “1% 작은 긍정 하나로 내 인생이 바뀐다.” 코로나19 ‘펜데믹이 발발하면서 우리는 공간적, 사회적, 윤리적으로 여러 가지 어려운 국면을 맞고 있다. 코로나 시대에 우울을 위로하고 치료할 수 있는 마음을 열 수 있는 책이 나왔다. 신간 ‘1%의 변화를 꿈꾸는 긍정의 온도’(이창호 지음, 북그루, 277, 15800)가 최고의 선물이라 할 수 있다.

 

긍정 전도사인 이창호가 쓴 ‘1%의 변화를 꿈꾸는 긍정의 온도는 모두 9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1장 나는 남들보다 민감한가 2장 가장 먼저 감정을 공부하라 3장 자신이 행복하면 타인은 두 배로 행복하다 4장 결국 감정이 문제이다 5장 나를 찾아가는 여행 6장 평생 행복한 감정습관 만들기 7장 건강하고 의미 있는 삶의 위한 레시피 8장 깊고 만족스러운 인간관계를 위하여 9장 긍정적인 마음이 답이다 등이다.

 

이 책은 내 인생의 긍정행복의 길라잡이로 한국인의 지혜를 결합한 한국형 감정계발 방법론을 담고 있다. ‘1%의 변화를 꿈꾸는 긍정의 온도는 긍정의 삶 창출 방식을 이렇게 전개한다. “내 차에는 내비게이션이 없다. 있으면 편하겠지만 선뜻 달고 싶은 생각이 들지 않는다. 그보다 긍정의 지도가 더 좋다. 특히 삶에서 구불구불, 들쭉날쭉 이어진 삶의 무게를 보면 볼수록 경이롭다. 긍정의 지도에 기대어 여행하다 보면 결국 스스로 결정하게 하고, 그 과정을 더욱 분명하게 기억하도록 만든다. 나의 긍정의 지도가 꽤 쓸 만하다.”

 

저자는 자신에게 이렇게 말하고 묻는다. “이 책의 독자들과 마찬가지로, 나 또한 긍정의 여행을 계속할 것이다. 처음 마음 가는 곳이라면 색다른 충만감을 안고 돌아올 것이고, 이미 내 마음의 가본 곳이라고 해도 또 다른 무엇을 느끼고 지금 돌아올 것이다. 인생은 어떠한 완성된 것이 아니듯 나의 인생도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니까. 인생이 계속되는 한 끊임없이 되물을 것이다. 제대로 살고 있느냐고

 

저자 이창호(1960년생)는 오랫동안 스피치리더십 교육을 강의하고 있고, 인문학 등 여러 분야의 대중강연을 섭렵했다. 대한민국의 스피치코칭 1인자, 대한명인(연설학), 신지식인(교육), 이창호스피치리더십연구소 대표로 있다. 스피치학 분야의 최고 전문가로 강의, 강연을 통해 개인의 고유 브랜드인 이창호스피치를 구축해왔다.

 

국정교과서 초등학교 6학년 읽기 도서 및 고등학교 국어() 교사용 지도서 등에 글이 수록되었다. ‘이창호칼럼MBC-TV ‘TV특강 인생은 아름다워’, KBS 라디오의 고정 방송 활동을 비롯해 강남대학교와 백석대학교 강사, 한국청소년봉사단연맹 부총재, 아름다운학교운동본부 인성교육센터장, 중국 웨이하이직업대학 객좌교수, 헤럴드에듀 논설위원을 역임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 2011년 문화체육관광부의 우수학술도서 선정작 아동의사 소통교육’, 2020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의 출판콘텐츠 창작 지원 사업 선정작 팍스 차이나’, ‘안중근 평전’, ‘시진핑 위대한 중국을 품다40여 권이 있다. 자원봉사 지도로 대통령 표창, 나눔 봉사로 대한적십자 총재 대상을 받았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927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1% 작은 긍정 하나로 내 인생이 바뀐다”…‘긍정의 온도’ 화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