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30(금)

[장영권의 ‘호모 크리에이터’] 유튜브 ‘초대박’ 비결 3가지는?

[책과 미래 (2-2)] ‘신사임당’ 주언규 대표 “나만의 킬러 콘텐츠 개발…늘 즐겨라”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14 15: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0914] 주언규 대표d (1).jpg
유튜브 채널 ‘신사임당’의 주언규 대표가 ‘코리아 포브스’지 2020년 9월호에서 ‘2020 대한민국 파워 유튜버 100’으로 선정되어 표지에 실렸다. <사진=유튜브 ‘신사임당’>

 

[장영권의 호모 크리에이터(2)] 성공자들은 대부분 하루아침에 성공하지 못한다. 수많은 도전과 실패의 결과로 얻어낸다. 그리고 일부를 성공했다고 도전을 멈추지 않는다. 그 다음 목표를 세우고 또 다른 도전에 나선다. 이렇게 해서 진정한 성공이라는 목표에 도달하는 것이다. 성공은 시련을 극복하고 포기하지 않은 것에 대한 신의 선물이다.

 

많은 유튜버 크리에이터들은 꿈을 꾼다. 그것은 더 유익하고 더 재미있는 콘텐츠를 만들어 내는 것이다. 이것이 성공의 필수 요소다. 자기가 관심을 갖고 꾸준히 잘 할 수 있는 분야를 선택하여 집중한다. 이렇게 해서 하나하나 눈물의 벽돌을 쌓아 올려야 성공의 탑을 만들게 된다.

 

경제 크리에이터 신사임당의 주언규 대표는 성공의 한 표본이다. 주 대표는 잡스엔 톱클래스에서 코로나 시대인 지금이 단군 이래 가장 돈 벌기 쉬운 시기라고 말한다. 코로나로 디지털 라이프의 새판이 짜이면서 그만큼 새로운 기회가 열렸다는 얘기다. 주 대표는 돈을 한번 벌어 성공해 보자는 생각으로 모든 것을 돈을 버는데 특화했다. 그래서 유튜브 채널 이름을 대한민국 최고 고액권인 5만원권의 모델 신사임당으로 정했다.

 

주 대표의 유튜브 신사임당은 콘텐츠 제작에서 오직 돈 버는 법, 재테크 소개에만 집중한다. 나머지는 간결하다. 자막이나 특별한 영상 효과가 없다. 주 대표는 자막을 제작하는 데 들어가는 시간이 영상 편집의 네 배 이상으로 필요하다자막 넣을 시간에 영상을 하나라도 더 만드는 게 낫다고 말한다. 간결하고 임팩트있는 콘텐츠로 승부는 건다.

 

또 한 가지 특징은 모든 영상에서 동일한 스타일의 옷만 입고 나온다는 점이다. 2016년 회사를 그만둔 후 그는 검은 옷만 입었다고 한다. 스티브 잡스, 마크 저커버그 등 돈을 많이 버는 사람들이 어두운 의상만 입는 것을 보고 무작정 따라 했다.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한 편안한 의상 전략은 구독자들에게 친근감을 안겼고, 성공 요인의 하나가 됐다.

 

신사임당의 주 대표는 인기 크리에이터다. 그러나, 그는 유튜브 활동 외에도 하는 일이 많다. 온라인 쇼핑몰 운영, 클래스101 강의, 부동산 임대업을 부업으로 하고 있다. 지난 7월엔 경제독립 로드맵을 담은 책 <킵고잉(KEEP GOING)>을 펴내기도 했다. 그의 성공 키워드는 부, 재테크에 집중되어 있다. 서로 긴밀히 연결되어 있어 시너지 효과가 높다. 이는 결국 더 큰 성공을 낳게 하고 있다.

   

[200914] 주언규 대표d (2).jpg
신사임당 주언규 대표가 2019년 12월 <지금 바로 돈 버는 기술> 출간을 기념하여 ‘신사임당’과 ‘창업다마고치’를 응원해준 구독자를 초청하여 질의응답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유튜브 ‘신사임당’>

 

주언규 대표의 도전은 결코 순탄하지 않았다. 그는 온라인 쇼핑몰 사업 초기 진짜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쇼핑몰 총지배인도 찾아가고, SNS도 개설하고, 블로거 초청 행사를 열기도 했죠. 할 수 있는 건 다 해봤어요라고 말했다. 그는 이렇게 6개월 정도 집중하니 서서히 수익이 나기 시작했다. 이젠 월매출 수천만원을 올린다고 한다.

 

주 대표는 그간 잇단 창업 성공을 바탕으로 또 다른 도전에 나섰다. 창업 코칭 콘텐츠인 창업 다마고치를 만든 것이다. 창업에 관심 없던 친구를 데리고, 온라인 쇼핑몰 운영을 돕는 모든 과정을 담은 시리즈물이다. 이 콘텐츠가 크게 인기를 얻으면서 유튜브 광고수익이 오프라인 매장 판매 수익을 넘어섰다. 대박이 터졌다.

 

주언규 대표는 크리에이터로 성공하는 3가지 비결을 꿀팁으로 제시했다. 첫째는 콘텐츠를 많이 보고 구상하는 걸 즐겨라: 영상을 많이 볼수록 더 좋은 영상을 만들 수 있다. 새로운 아이디어를 내고 이를 구체화해야 한다. 매일매일 꾸준히 해야 한다. 콘텐츠를 끊임없이 생각해내는 걸 즐겨야 한다고 조언한다.

 

둘째는 투입되는 리소스의 양을 줄여라: 경제적 기반이나 여유 자금이 부족하다면, 사업의 규모를 줄이는 게 가장 중요하다. 유튜브 영상을 만들 때도 마찬가지다. 영상 하나에 투입되는 단가를 낮춰 손실을 줄여야 한다. 선택과 집중을 통해 효율성을 극대화해야 한다는 것이다.

 

셋째는 게임의 법칙에 촉수를 세워라: 유튜브 구독자가 1만명일 때와 10만 명일 때의 게임의 법칙은 다르다. 유튜브의 정책, 윤리 기준 그리고 콘텐츠의 방향까지, 유튜브의 운영 방향에 대해 기민하게 촉수를 세우고, 변화를 감지해 맞춰나가야 한다. 유튜브와 구독자를 파악하여 정밀한 전략을 세워 수익을 극대화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주 대표는 지하 단칸방에서 살다 돈을 모으겠다고 결심한 후 열심히 절약하고 주식투자를 해서 종잣돈을 마련했다. 그는 자신의 성공담을 담은 책 <킵고잉>에서 돈 모으는 게 처음인 사람, 100만원으로 스마트스토어 시작하는 법, 인맥 없는 사람이 사업하는 법, 멘탈 흔들리지 않는 마인드 관리법까지 평범한 사람들이 부의 길로 들어설 수 있도록 재테크 방법을 모두 공개했다.

 

누구나 호모 크리에이터로 성공할 수 있다. 다만 꿈을 꾸고 도전해야 한다. 시련과 좌절이 닥쳐올 것이다. 포기하지 않고 도전 또 도전해야 한다. 수많은 성공자들을 연구하고 따라하는 것도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잡스엔 톱클래스등은 취업·창업·직업 프리미엄 콘텐츠를 소개하고 있다. 이들을 찾아 길을 만들고 도전하라. 꿈은 반드시 이루어질 것이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284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장영권의 ‘호모 크리에이터’] 유튜브 ‘초대박’ 비결 3가지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