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4(일)

“틀을 깨고 상자 밖에서 생각하고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워라”

민상기 건국대 총장, ‘4차 산업혁명시대 인재상’ 특강서 대학교육혁신 강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3 12: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90919] 건국대학-15.jpg
민상기 건국대 총장이 4차 산업혁명시대의 인재상을 주제로 상허 스콜라리움 특강을 하고 있다. <사진=건국대학교>

 

[세계미래신문=장영권 대표기자] “미래를 예측하고 대응하기 위해서는 짜여진 틀이 아니라 상자 밖에서 생각하고 상상력과 창의력을 갖고 다양하게 탐색하라.” 민상기 건국대학교 총장은 918일 오후 교내 법학관에서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4차 산업혁명시대의 인재상을 주제로 특강을 개최하고 이같이 강조했다고 923일 밝혔다.

 

이날 특강은 명사 초청 특강과 자율체험 학습을 결합하여 운영하는 복합형 수업 상허 스콜라리움의 하나로 4차 산업혁명이 도래하는 시대의 변화에 발맞춘 대학교육의 역할과 그에 맞는 인재상에 대하여 학생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기획됐다. 상허(常虛)는 건국대 설립자인 독립운동가 유석창 박사의 호로 항상 나라를 먼저 생각하고 민족을 위해 마음을 비운다상념건국(常念建國), 허심위족(虛心爲族)’의 첫 글자다.

 

민 총장은 이날 특강에서 60년간의 한국 사회의 변화와 압축성장, 빅데이터와 AI 지능정보기술이 국가산업의 흥망을 결정하게 될 4차 산업혁명시대에 관해 다양한 슬라이드를 제시하며 미래 사회의 변화에 대해 소개했다. 민 총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는 우리가 하는 일을 바꾸는 것이 아니라 우리 인류 자체를 바꿀 것이다는 클라우드 슈밥 세계경제포럼 회장의 지적을 소개하며 조직의 변화와 대학 교육의 변화를 역설했다.

 

민 총장은 이어 출산율 저하에 따른 입학정원의 감소, 미네르바 대학 등 새로운 형태의 대학 등장, MOOC시대 도래에 따른 온라인 강좌 확대, 강도 높은 대학 구조개혁 등 대학 교육의 변화와 기업규모별, 연령대별 일자리 수 변화 등 대학생의 위기를 다양하게 진단했다.

 

민 총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서는 개방적 의사소통 능력, 논리적 사고와 창의성 함양교육이 요구된다. 대학은 교수가 학생들을 대상으로 일방적으로 지식을 전수하는 틀에서 벗어나 스스로 배움을 찾는 방법을 습득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고등교육의 역할은 대학구조개혁을 통해 창조경제 실현의 디딤돌로 혁신해야 하며 사회·산업의 혁명적 변화에 부응하는 창의 인재 양성의 구심점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 총장은 또한 미래사회 학생들이 갖추어야 할 능력으로 공감 능력과 창의력, 상상력을 꼽으면서 기업 인재상이 과학과 기술에 대한 이해, 전문성, 소프트웨어적 지식과 함께 인문학적 소양, 더불어 사는 인성, 상상력과 창의성도 가진 자로 변화하고 있다미래 사회에는 유연하고 능동적으로 탐색하는 문제 인식 역량, 협력적 의사결정, 시스템적 사고를 하는 대안 도출 역량, 정교한 첨단기술, 사람과 컴퓨터를 조합하는 협력적 소통 역량을 갖추어야 한다고 말했다.

 

민 총장은 특히 현대경영학의 아버지 피터 드러커의 말을 인용하면서 미래를 예측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그것을 창조하는 것이라며 창의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는 “‘창의적 인재의 공통점은 여러 학문에 조예가 깊고 스스로 원해서 공부하며 전공과 다른 직업을 경험하고 정규 교육과정 외 홈스쿨링을 경험했다창의적 인재를 위해서는 정답이 무엇(WHAT)’인지 가르치는게 아니라 어떻게(HOW)’ 구하는지 가르쳐야 한다고 밝혔다.

 

민 총장은 이와 함께 건국대가 추진하고 있는 교과목 선택권의 확대, 폭넓은 지정교양, 자기설계전공제도의 도입, 드림학기제, 대 단과대학내 다양한 연계전공 개설, 다전공 선택, 다양한 교양과 비교과 프로그램 제공 확대 등 다양한 교육혁신 사례와 효과를 소개하고 학생들과 질의응답을 가졌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899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틀을 깨고 상자 밖에서 생각하고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워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