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20(일)

마르시스 지원 한국팀, 원더리그 세계 코딩대회서 수상 영예

중등부문 상위 5개팀에 선정…“창의성과 팀워크, 디자인 사고 능력 우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08 20: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90508] 코딩대회 우승-1.jpg
세계 코딩대회에서 상위에 입상한 한국의 팀 한(TEAM HAHN)이 원더리그 코리아 대회(원더리그 세계대회 예선) 참가하여 코딩을 준비하고 있다.<사진=마르시스>

 

[세계미래신문=장영권 대표기자] 코딩 교육 전문 기업인 마르시스가 지원한 한국팀 한(TEAM HAHN)2019582018-19 원더리그 세계 코딩대회 중등 부문에서 상위 5개 팀 중 한 팀으로 최종 선정되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회를 주최한 원더워크샵은 각 부문의 상위 5개 팀과 대상(grand prize) 3팀을 선정하여 5000달러 상당의 STEM 상금을 수여한다.

 

2018-19 원더리그 세계 대회는 20189월부터 20194월까지 7개월 동안 69개국에서 7900여 팀, 35000명이 넘는 학생들이 참가하여 역대 대회 중 가장 많은 참가 인원을 기록하였다. 전 세계의 초등학생과 중학생이 코딩 실력을 겨루며 명실 공히 세계 최대 규모의 코딩 대회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원더리그 세계 대회는 올해 4번째를 맞이하는 글로벌 코딩 로봇대회로 초등 저학년과 고학년, 중등 3개 부문에서 코딩 로봇 대시(Dash), (Dot), (Cue)를 활용하여 주어진 미션을 해결하는 대회다. 이번 원더리그 세계 대회 수상팀은 세계 대회답게 미국, 대만, 중국, 캐나다, 포르투갈 등을 비롯한 다양한 나라의 팀들이 선정되었다.

 

원더리그 주최측인 원더워크샵은 이번 원더리그 세계 대회에 참여한 모든 팀들이 로봇과 코딩을 통해 뛰어난 디자인 사고, 팀워크, 인내심과 창의적인 문제 해결 능력을 보여주었다특히 팀 한은 간단하고 효율적인 방법을 통해 미션을 해결하였다고 선정 배경을 설명했다.

 

원더리그 세계 대회의 예선격인 원더리그 코리아 대회를 주최한 마르시스는 정식 출전이 2회째인 한국팀이 이번 원더리그 세계 대회에서 수상팀으로 선정된 것은 한국 학생들의 코딩 창의성과 팀워크, 디자인 사고 능력을 세계에서도 인정받은 것이라고 볼 수 있다고 밝혔다.

 

마르시스는 최고의 임베디드 시스템을 개발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1998년 시작되었다. 도전적인 벤처정신과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하고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2015년부터 OzobotDash 론칭을 시작으로 새롭게 교육 컨텐츠 및 유통 분야로 사업을 확장했다. 모든 사람들이 마르시스의 제품을 통해 배움을 얻고 그 과정 속에서 기쁨과 배움의 가치를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한다. 마르시스가 추구하는 가치가 아이들의 미래를 만드는 코딩 교육과 창의력 교육의 밑거름이 될 수 있다고 믿으며 마르시스의 교육 사업을 발판으로 한국 아이들의 창의력, 사고력, 문제 해결 능력 함양을 지향한다.

 

5회 원더리그 대회는 20196월부터 사전등록이 시작될 예정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원더리그 사이트를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마르시스는 최고의 임베디드 시스템을 개발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1998년 시작되었다. 도전적인 벤처정신과 끊임없는 기술혁신을 통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하고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108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마르시스 지원 한국팀, 원더리그 세계 코딩대회서 수상 영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