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0(토)

■ [장영권의 영성창조시] 끝과 시작, 시작과 끝

- 나와 세계는 끝도, 시작도 없다…모든 것은 하나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3.01 14: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30305_대천_석양2.jpg
지난 2023년 3월 충남 보령시 대천역에 석양이 불타고 있다. 땅, 하늘, 바다, 우주가 하나가 되고 있다. <사진=세계창조재단>

 

■ [장영권의 영성시] 끝과 시작, 시작과 끝

- 나와 세계는 끝도, 시작도 없다모든 것은 하나다

 

                                      ◇ 장영권 창조시인

 

끝은 없다.

끝은 또 다른 시작이다.

 

땅의 끝은 바다의 시작이다.

항해의 출발지다.

 

땅의 끝은 하늘의 시작이다.

비상의 출발지다.

 

나는 끝이자 시작이다.

우주는 시작이자 끝이다.

세계는 끝과 시작, 시작과 끝이다.

 

모든 것은 하나다.

 

                                     <202431>

 

 

더 좋은 세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아름다운 선택 <세계미래신문> 구독 후원: 국민은행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0618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 [장영권의 영성창조시] 끝과 시작, 시작과 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