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01(금)

현대자동차, 인도네시아 공장 준공…6억 시장 진출 ‘시동’

아세안 공략 전략적 교두보…‘아이오닉 5’ 등 미래전기차 연 25만대 생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3.17 09: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20316] 현대차 공장-1.jpg
현대자동차는 아세안 지역 최초로 77만7000㎡의 부지에 인도네시아 완성차 생산 공장을 준공했다. 올해 말까지 15만 대, 향후 25만 대 규모의 연간 생산 능력을 갖출 예정이다. <사진=현대자동차>

 

[세계미래신문=장화평 기자] 현대자동차가 아세안 지역 최초의 완성차 생산 거점을 인도네시아에 구축했다고 316일 밝혔다. 현대차는 세계 4위 인구 대국인 인도네시아는 물론, 인구 6억명 이상의 아세안 시장 공략을 위해 인도네시아 공장을 전략적 교두보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는 316일 오전(현지 시각) 인도네시아 브카시(Bekasi)시 델타마스(Delta Mas) 공단 내 있는 인도네시아 공장에서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코 위도도(Joko Widodo)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을 비롯해 인도네시아 정부 관계자, 현대차 임직원 등 약 100명이 참석했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 준공 및 인도네시아에서 처음으로 생산되는 전기차인 아이오닉 5의 양산을 축하한다아이오닉 5는 인도네시아 전기차 발전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의선 회장은 인도네시아는 현대차 미래 모빌리티 전략의 핵심 거점이라며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은 인도네시아 미래 산업의 중요한 축을 담당하게 될 전기차 분야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은 777000의 부지에 지어졌으며 올해 말까지 15만 대, 향후 25만 대 규모의 연간 생산 능력을 갖출 예정이다. 총 투자비는 제품 개발 및 공장 운영비 포함 약 155000만달러다. 생산 차종은 크레타 아이오닉 5 싼타페(올해 상반기) 소형 MPV(올해 하반기)이다.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은 엔진 의장 도장 프레스 차체 공장 모빌리티 이노베이션 센터 등을 갖춘 현대차 최초의 아세안 지역 완성차 공장이다. 이는 현대차가 인도네시아 내에서 아세안 시장을 위한 전략 차종의 육성부터 생산·판매까지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은 자카르타에서 동쪽으로 약 40km, 인도네시아 최대 항만이자 동남아시아 해운 중심지인 탄중 프리오크(Tanjung Priok)에서 남동쪽으로 약 60km 떨어져 있다. 공장 앞에는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까지 고속도로로 이어져 있으며 이 고속도로는 자바섬(Java Island)의 동쪽과 서쪽 끝까지 연결돼 있다.

 

현대차 인도네시아 공장은 다양한 친환경 공법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태양광 발전 설비로 공장 전력을 일부 생산하고 수용성 도장 공법으로 휘발성 유기화합물 발생을 최소화했다. 현대차는 인도네시아 공장 준공식 후 아이오닉 5 양산을 시작했다. 아이오닉 5는 현대차그룹이 아세안에서 생산하는 최초의 전용 전기차이자 인도네시아 진출 브랜드 중 첫 현지 생산 전기차로서, 인도네시아 전기차 생태계 조성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예상된다.

 

 

 

더 좋은 세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선택 <세계미래신문> 구독 후원: 국민은행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 후원 및 회비 입금계좌  :   국민은행   계좌번호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682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현대자동차, 인도네시아 공장 준공…6억 시장 진출 ‘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