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2(월)

녹색미래연대, 제6차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 활동

관악산 일대서 ‘쓰레기 줍기 행사’ 전개…환경정책 혁명적 전환 촉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1.23 18: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20122] 녹색미래1.jpg
녹색미래연대는 1월 23일 오후 서울 관악산 입구에서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제6차 ‘이동하며 쓰레기 줍기 행사’를 벌였다. <사진=녹색미래연대>

 

[세계미래신문=장화평 기자]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 지구의 주인인 세계시민들이 나서야 지구가 녹색미래로 바뀐다.”

 

지구를 위한 환경단체인 녹색미래연대(상임대표 장영권)122일 오후 서울 관악산 입구에서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라는 캐치프레이즈로 제6이동하며 쓰레기 줍기 행사를 벌였다. 매월 격주마다 진행되는 이날 녹색미래 행사에는 한인수 공동대표 등이 참석해 동행했다.

 

녹색미래연대는 이날 페트병, 폐비닐, 종이류, 담배꽁초 등의 쓰레기를 수거했다. 지금까지 수차례 계속 수거했음에도 쓰레기는 매번 줄어들지 않았다. 녹색미래연대는 기후변화 등으로 지구위기가 갈수록 심각해짐에 따라 지구를 살리고, 지키기 위한 활동의 하나로 쓰레기 줍기 행사를 집중 전개하고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기후위기가 심각해지고 있는 데도 사람들의 지구환경보호 인식이 크게 개선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하고 보다 많은 사람들이 지구를 지키고 가꾸는 데 동참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특히 정부의 환경정책에 혁명적 발상 전환이 필요하다과대포장 금지 및 친환경 포장재를 적극 개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녹색미래연대는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 캠페인인 이동하며 쓰레기 줍기활동을 격주로 진행하고 있다. 이 활동에는 세계창조재단, 세계시민연합, 세계미래신문, 국가미래전략원, 관악발전연구원 등이 함께 동행하고 있다. 녹색미래연대는 더 많은 개인과 단체, 기업들이 적극 동참하길 희망하고 있다.

 

[220122] 환경2.jpg
녹색미래연대 장영권 대표와 한인수 공동대표가 함께 쓰레기를 수거한 후 버리기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녹색미래연대>

 

 

 

더 좋은 세계, 더 나은 미래를 위한 선택 <세계미래신문> 구독 후원: 국민은행 206001-04-162417 장영권(세계미래신문)

전체댓글 0

  • 222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녹색미래연대, 제6차 “아름다운 지구 함께 지키자” 활동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